로고

감평사協, 양길수 현 회장 제18대 회장 당선

22년 만에 재선 성공…검증된 실행력‧감정평가산업 지속 성장 견인

변완영 | 기사입력 2024/01/31 [17:56]

감평사協, 양길수 현 회장 제18대 회장 당선

22년 만에 재선 성공…검증된 실행력‧감정평가산업 지속 성장 견인

변완영 | 입력 : 2024/01/31 [17:56]

▲ 한국감정평가사협회 제18대 회장으로 재임에 성공한 양길수 회장  © 국토교통뉴스


[국토교통뉴스=변완영 기자] 한국감정평가사협회 제18대 회장 선거에서 양길수 현 회장이 2002년 이후 22년 만에 연임에 성공했다.

 

협회는 31일 감정평가사회관에서 임시총회를 개최하고, 양길수 현 회장이 협회 제18대 회장으로 선출됐다고 밝혔다.

 

협회장 선거에는 총 7명의 후보가 출마했으며, 최종 결선투표 결과 양길수 후보가 총 유효투표수 3,956표(투표율 84.86%) 중 2,297표(득표율 58.06%)를 얻어 제18대 회장으로 당선됐다.

 

선거는 회원들의 직접 투표와 온라인 전자투표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진행 상황은 유튜브로 생중계됐다.

 

양 당선자는 ▲제도개선 기반 감정평가산업 지속 성장 ▲국토교통부‧유관기관 협력 바탕 담보평가 등 감정평가시장 확대 ▲미래지향 감정평가산업 혁신 등을 주요 공약으로 제시했다.

 

감정평가업계는 회장 연임으로 협회가 중요사업을 연속성 있게 추진할 수 있게 됨에 따라 감정평가산업이 한층 더 도약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양길수 회장은“지난 3년간 회원분들과 함께 공약 하나하나를 실천해왔다”라면서, “회원분들께서 다시 한번 믿어주신 만큼 검증된 실행력으로 감정평가산업의 지속적인 성장을 실현하고, 감정평가사의 역할을 더욱 높여나가겠다”라고 당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양길수 회장은 지난 2021년 3월부터 직무를 수행해왔으며, 두 번째 임기는 2024년 3월부터 2027년 2월까지 3년이다.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