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IPA, 스마트 항만보안체계 연내 구축

‘무선통신 기반 실시간 영상 및 데이터 전송시스템’과 ‘이동형 무인 선석 감시기’ 접목... 스마트 항만보안체계 조성

김수일 | 기사입력 2022/09/22 [13:02]

IPA, 스마트 항만보안체계 연내 구축

‘무선통신 기반 실시간 영상 및 데이터 전송시스템’과 ‘이동형 무인 선석 감시기’ 접목... 스마트 항만보안체계 조성

김수일 | 입력 : 2022/09/22 [13:02]

▲ 인천 내항 출입문     ©국토교통뉴스

 

[국토교통뉴스=김수일 기자] 인천항만공사는 외국 선원 밀입국·무단이탈·무단상륙 등의 보안사고 예방을 위해 혁신기술개발제품을 활용한 스마트 항만보안체계를 연내 구축할 계획이라고 22일 밝혔다.

 

인천항보안공사(IPS)가 항만 내 보안 구역 감시를 위해 지난해 자체 개발해 사용 중인 ‘이동형 무인 선석 감시기’는 인력 운영 대비 비용이 절감되고 직접 감시가 가능하다는 장점은 있으나, 동작감지 센서 오작동 등 기능적 개선의 여지가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를 개선하기 위해 IPA는 ‘무선통신 기반 실시간 영상 및 데이터 전송시스템’을 도입해 이동형 무인 선석 감시기와 접목한 스마트항만보안체계를 연말까지 구축할 계획이다. 또한, 시범운영 이후 영상분석 솔루션을 탑재해 보안을 한층 강화할 계획이다.

 

아울러, 향후 무선 통신시스템과 드론, 카메라, 센서 등을 연계해 환경, 안전, 재난·재해 등 다양한 분야의 스마트항만 모니터링 체계를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홍성소 인천항만공사 건설부사장은 “저비용, 고효율 보안 관리시스템 구축을 통해 보안사고 없는 항만을 실현할 것”이라며, “혁신기술을 활용해 인천항을 디지털혁신생태계가 구현되는 스마트항만으로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IPA는 지난달 해양수산부 공공기관 혁신제품 시범구매 사업에 ‘무선통신 기반 실시간 영상 및 데이터 전송시스템’을 신청해 지원사업에 선정, 약 3천만 원을 지원받은 바 있다.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IPA, 스마트 항만보안체계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