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북항 친수공원에서 즐기는‘제15회 부산항축제’ 개최

7월2~3일 국제여객터미널 야외주차장에서 다채로운 행사 진행

변완영 | 기사입력 2022/06/28 [09:10]

북항 친수공원에서 즐기는‘제15회 부산항축제’ 개최

7월2~3일 국제여객터미널 야외주차장에서 다채로운 행사 진행

변완영 | 입력 : 2022/06/28 [09:10]

▲ 북항 친수공원에서 즐기는 제15회 부산항축제 관련 포스터   © 국토교통뉴스


[국토교통뉴스=변완영 기자] 해양수산부, 부산시, 부산항만공사는 7월 2일과 3일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과 북항 친수공원, 영도 국립해양박물관 일원에서 ‘제15회 부산항축제’를 공동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축제 개막식은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기원’을 주제로 7월 2일 저녁 8시에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 야외주차장 특설무대에서 진행된다. ▲축하공연(하동균, 안예은) ▲개막 세레머니 ▲미디어파사드 주제 영상 상영 ▲부산항 불꽃쇼 순으로 진행되며, 2,000여 객석이 마련돼 있다.

 

주요 행사로는 부산항의 야경과 함께 부산의 대표 수제 맥주를 즐길 수 있는 ‘비어가르텐&푸드트럭’, 5개의 해양클러스터 기관과 연계한 대형 미션 투어 프로그램인 ‘부산항 스탬프 투어’ 북항 야경에서 진행되는 ‘부산항 미니콘서트(노을, 버닝소다, 해서웨이, 서울부인)’, 영도 아미르공원에서 펼쳐지는 피크닉형 콘서트인 ‘낭만가득 해(海)’ 등이 있다.

 

바다에서도 해군 및 해경 함정 공개행사, 항만안내선 새누리호와 자갈치 크루즈 승선 체험인 ‘부산항투어’, 카약·요트·모터보트 등 해양레저체험이 진행된다. 자갈치 크루즈와 요트·모터보트 체험은 현장에서 신청하면 된다.

 

특히, 올해 처음으로 진행되는 ‘북항에 가면 무도회’는 2일 오후 9시 30분, 3일 오후 9시에 북항 친수공원에서 20~30대를 대상으로 가면을 쓰고 진행되는 이색 행사로, 비보잉, 스트릿 댄스, 케이-이디엠(K-EDM) 등 다양한 퍼포먼스 공연을 즐길 수 있다.

 

이외에도 부산항 환경 캠페인, 바다사랑 어린이 글짓기·그림그리기 대회, 각종 체험 부스도 운영된다. 축제와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부산문화관광축제조직위원회 공식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부산항만공사 강준석 사장은 “이번 부산항 축제는 그간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마음의 안정과 즐거운 시간을 만들어 드릴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며, “올해 부산항 개항 146년만에 북항을 시민들 품으로 돌려드린 만큼 많은 시민 여러분들이 축제를 마음껏 즐기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