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교통신기술사용협약 제1호 증명서 발급…노면표지공법

교통신기술 제47호 개발자 대동안전(주)…교통신기술사용협약자 화진개발(주)

변완영 | 기사입력 2024/02/20 [19:29]

교통신기술사용협약 제1호 증명서 발급…노면표지공법

교통신기술 제47호 개발자 대동안전(주)…교통신기술사용협약자 화진개발(주)

변완영 | 입력 : 2024/02/20 [19:29]

▲ 건설교통신기술협회 로고     ©국토교통뉴스

 

[국토교통뉴스=변완영 기자] 한국건설교통신기술협회는 2023년 10월 19일 교통신기술사용협약 제도가 시행된 뒤 교통신기술사용협약 제1호 증명서가 15일 발급됐다고 밝혔다.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10월 교통신기술사용협약 제도를 시행하고 같은 해 11월 전문기관인 한국건설교통신기술협회로 신기술사용협약 접수 및 관리 업무를 위탁했다.

 

이는 직접 시공이 어려웠던 교통신기술 개발자와 영업 시공력이 우수한 전문건설 업체와 협약을 통해 교통신기술 활용도를 높이고, 기술력 향상과 지역 경제 발전을 위함이다.

 

최초 교통신기술사용협약을 체결한 교통신기술 제47호는 대동안전(주)이 개발한 기술로 상온경화형 도료와 원문양 돌기조성 차선도색장비에 의한 노면표지공법이다. 즉 도료에 유리알이 함유되어 있어 야간 시인확보에 유리해 우천 시 시인성 확보 및 미끄럼 방지가 가능한 노면표지공법이다.

 

또한 제1호 교통신기술 협약자로 등록된 화진개발(주)은 경상남도 경주지역에서 시설물, 도장·석공사를 주력으로 하는 유망 중소기업이며, 교통신기술 제47호를 활용하여 경상남도 시민들의 안전과 지역 기술력 향상에 도움이 되겠다고 밝혔다.

 

교통신기술사용협약제도는 교통신기술개발자는 기술보급확대를 통해 기술 인지도를 높여 기술 경쟁력 강화에 도움이 된다. 아울러 교통신기술사용협약자는 최신 기술을 활용하여 지역경제 도움을 주어 교통신기술의 성장 촉진 및 고용 창출의 시너지 효과를 내는 제도이다.

 

한국건설교통신기술협회는 “교통신기술제도 도입 이후 문의가 계속되고 있는 만큼 건설신기술사용협약자 제도처럼 안정적으로 안착할 수 있도록 많은 홍보 및 지원을 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건설신기술 사용협약자 제도는 앞선 2016년 12월 제1호 건설신기술사용협약 증명서 발급을 시작으로 7년만인 2024년 2월 제500호 건설신기술 사용협약자 등록을 앞두고 있다.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건설교통신기술협회, 교통신기술사용협약, 대동안전, 화진개발(주)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